기사 메일전송
[기고] 겨울철 최고의 화재예방은 여러분의 성숙한 안전문화에서 시작됩니다.
  • 기사등록 2021-11-16 19:44:17
기사수정



 김상길 / 파주남성의용소방대 연합회장

 

11월로 접어들고 이른 추위에 겨울이 훌쩍 다가온 것 같다. 상황에 따라 난방기구로 인한 화재 발생 위험이 따라서 높아지는 시기이다.

 

소방청 통계에 따르면 작년 한 해 동안 주거시설 화재는 총 40,103건으로 그 중 겨울철 발생은 10,659건 약 23%이며, 겨울철 3대 용품으로 인해 발생한 화재건수는 1,037건으로 겨울철 화재 발생 원인의 일부분을 차지하고 있어, 재예방을 위해 안전하게 사용하는 방법을 숙지해야 할 필요가 있다.

 

이 시기에 소방당국은 각종 화재안전사고로부터 귀중한 생명재산을 지키기 위해 불조심 강조의 달 지정겨울철 소방안전대책을 내놓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특히 난방용품 사용으로 인한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 난방용품을 사용하기 전 주의사항을 적극 홍보하고 있다 주의사항으로는 단락(합선)에 의한 화재가 주된 원인이 되므로 전기 열선을 접거나 과한 압박자제 사용하지 않는 제품 전원 차단 및 문어발식 콘센트 사용 금지 안전인증(KC마크)을 받은 제품 사용 등이 있다.

 

그러나 이런 정부의 적극 홍보와 안전대책보다는 국민 한명 한명의 화재 예방 생활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올해 소방안전 표어 공모전 대상은 실천하는 소방점검 실현되는 소방안전이다. 이 슬로건처럼 자율적 안전점검 습관이 생활화된다면 화재의 위험성도 낮추고 따뜻하고 안전한 겨울을 보낼 수 있을 거. 다가올 겨울철에는 화재로부터 전혀 걱정없는 안전한 파주시가 될 수 있도록 우리 모두 노력해야겠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7127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염태영 경제부지사, 2030 MZ 세대 직원들과 소통
  •  기사 이미지 태영 경기도 경제부지사 임용장 수여
  •  기사 이미지 국민의 힘-경기·인천 예산정책협의회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