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김포시, 지방세입 1조원 시대 눈앞
  • 기사등록 2021-01-19 21:01:55
기사수정



 


  김포시청(자료사진=경기뉴스탑DB)

 

[경기뉴스탑(김포)=김유지 기자]김포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세입 여건에도 불구하고, 2020년 지방세 9,695억원을 징수하는 등 역대 최고의 성과를 거두며, 지방세입 1조원 시대를 눈앞에 두게 되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시세 징수액은 3,680억원, 도세 징수액은 6,015억원으로, 2019년 지방세 징수액 6,985억원 대비 2,710억원(38.8%) 증가했다.

 

세입 증가 주요 요인은 지속적인 인구 및 사업장 증가, 대규모 아파트 신축 및 입주(16,888세대) 등으로 분석되며, 특히 정부의 부동산 대책과 맞물려 김포시의 조정대상지역 지정 전까지 풍선 효과로 인한 부동산 거래의 급격한 증가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또한, 다양한 매체를 통한 지방세 납부 홍보와 스마트폰을 이용한 보이는 ARS 납부시스템 도입 등 납세 편의 시책을 추진하여, 전년 대비 징수율이 상승한 것도 세입 증가에 일조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시는 적극적인 부과 · 징수 활동과 더불어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따른 피해 농가의 재산세 감면, 착한 임대인 재산세 감면 등 적극 행정을 추진하여 납세자 및 소상공인 임차인의 경제적 어려움을 지방세 감면을 통해 지원 한바 있다.

 

오미선 세정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침체 등 어려운 세입 여건 하에서도 세정과 전직원은 지난 1년간 한마음으로 지방세입 확충을 위해 숨가쁘게 달려왔으며, 그간의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올해도 최선의 노력을 다해 시정 정책 추진

을 위한 안정적인 재원 확보에 기여하겠다고말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5819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 백신 접종 순항
  •  기사 이미지 서해안권 초광역 협력 대기질 개선사업 업무협약식
  •  기사 이미지 GH 기본주택 홍보관 개관식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