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기도의회, 이태원 참사관련 긴급 대책회의 ...희생자 지원 및 사고 수습 지원 대책 논의
  • 기사등록 2022-10-31 22:37:43
  • 기사수정 2022-10-31 22:38:02
기사수정




, 이태원 참사관련 긴급 대책회의(사진=경기도의회 제공)



[경기뉴스탑(수원)=장동근 기자]경기도의회(의장 염종현, 더민주, 부천1)는 지난 10월 29일 서울 이태원 핼러윈 행사에서 발생한 참사와 관련해 10월 30일 오후 2시 경기도의회에서 긴급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긴급 대책회의에는 염종현 의장을 비롯해 남경순 부의장과 여야 양당인 더불어민주당 남종섭 대표의원과 국민의힘 곽미숙 대표의원, 김정영 수석부대표, 지미연 수석대변인, 고준호 정책위원장과 소관 상임위인 안계일 안전행정위원장을 포함해 경기도의회 이계삼 사무처장, 장동권 재난안전비서관 등이 참석해 이태원 참사와 관련한 사고 수습 및 재발 방지 대책을 논의했다.


대책회의에서는 이번 사고로 유명을 달리한 희생자에 대한 애도와 함께 부상자 치유와 회복 등 후속 대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경기도 등 관계기관과의 협조에 최선을 다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또한 11월 1일 개최되는 제365회 정례회 본회의에서 참사에 대한 애도를 표하고 조기를 게양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경기도의회 의원 156명 전원에게 애도 차원에서 애도 리본을 착용하고, 사적모임을 자제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경기도의회 각 위원회 별로는 경기도와 협력을 통해 최대한 지원하는 방안을 논의 추진해 줄 것을 주문했다.



아울러, 대형공연, 축제, 스포츠 경기 등 민간에서 주최하는 대형 밀집행사에서 유사한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대형 행사 개최 시 안전요원 배치 등 행사계획, 경사로, 특수코팅전단지 배포등 도로시설물 안전을 사전에 점검하여 안전성을 제고하는 방안이 거론되었다. 필요한 경우에는 의회 차원에서 조례제정 등을 검토 추진하기로 했다.


한편, 염종현 의장은 이날 회의에서 “희생자가 현재 153명을 넘어서고 있으며 그중 경기도민도 33명에 이르고 있다. 믿기 어려운 참담한 비보에 가슴이 무너진다”라며 “사고가 하루 속히 수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라고 강조하고 경기도의회 차원에서 필요한 모든 역량을 모아 관련한 지원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10-31 22:37:4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