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안양시, 집중호우 피해 주민 재산세·주민세 전액 감면
  • 기사등록 2022-10-05 22:40:16
기사수정



안양시청(자료사진=경기뉴스탑DB) 


[경기뉴스탑(안양)=장동근 기자]안양시가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주민과 사업주의 부담을 줄이고자 적극적인 세제 지원에 나섰다.

 

시는 제278회 안양시의회 임시회에 제출한 집중호우 피해자 주민을 위한 시세(재산세, 주민세) 감면 동의안이 지난달 30일 최종 통과됐다고 5일 밝혔다.

 

이에 2022년 납세의무 성립분의 재산세와 주민세를 한시적으로 전액 감면하고 총 3억여원의 세제 지원을 추진한다.

 

침수 차량 또는 건축물 대체 취득에 대한 취득세·등록면허세 감면과 피해 사업장에 대한 세무조사 연기 등 지방세 관계 법령에 따른 지원에 더한 추가 지원이다.

 

시는 신속한 지원을 위해 별도의 신청 없이 국가재난정보관리시스템(NDMS)에 접수된 피해 사실을 근거로 재산세와 주민세를 직권으로 감면 처리하고, 이미 납부한 납세자에게는 감면 및 환급 안내문을 발송해 환급해 줄 계획이다. 또한 피해 대상자가 추가 접수된 경우에도 동일하게 감면 지원을 적용할 방침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호우 피해로 주민과 사업주께서 물적, 심적 어려움을 겪고 있다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8334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2022 월드컵 응원(대한민국 VS 우루과이)
  •  기사 이미지 시흥 갯골생태공원의 가을
  •  기사 이미지 산업혁신 기반구축(XR광학부품) 사업 업무 협약식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