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수원시 마을자치박람회’, 3년 만에 다시 열렸다
  • 기사등록 2022-09-21 20:14:08
기사수정




이재준 수원시장이 마을자치박람회에서 주민들과 함께하고 있다.(사진=수원시 제공)

 

[경기뉴스탑(수원)=전순애 기자]수원시가 21일 팔달구 화성행궁 광장에서 시민과 함께하는 20회 수원시 마을자치박람회를 개최했다.

 

주민과 함께 만드는 마을자치축제를 슬로건으로 열린 수원시 마을자치박람회는 각 동의 주민자치 우수 활동 사례를 알리고, 공유하는 행사다. 이날 행사에는 44개 동 주민자치센터 관계자, 시민 등 5000여 명이 참가했다.

 

행사는 전시마당(주민자치·마을 만들기 활동 작품 전시회) 소통마당(주민자치 동아리 경연대회) 부대행사(수원시 자매결연 읍··동 특산물 직거래 장터) 등으로 진행됐다.

 

전시마당에서는 주민과 함께하는 아름다운 송죽동 만들기’, ‘전통과 미래 성장 동력이 공존하는 평동’, ‘주민이 중심이 되는 마을 인계동’, ‘새로운 수원특례시, 빛나는 광교144개 동 주민자치센터의 활동 작품 전시 부스가 운영됐다.

 

주민자치 활동, 마을 만들기 사업, 지역 봉사 활동 등 주민자치 우수활동 사례를 담은 사진·책자 등이 전시됐다.

 

연무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 2022년도 수원 마을공동체 공모사업등을 알리는 마을 만들기부스도 운영됐다.

 

주민자치 우수 동아리 경연대회에는 8개 팀이 참가해 통기타, 사물놀이, 전통무용, 라인댄스(여러 사람이 줄을 지어 추는 춤) 등 공연을 선보였다.

 

수원시와 자매결연을 한 4개 지역(영동군 심천면, 보은군 탄부면, 횡성군 청일면, 울진군 죽변면) 관계자들이 운영하는 특산물 직거래 장터에서는 농산물·해산물 등을 판매해 시민들의 발길을 끌었다.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은 개회사에서 코로나19 등으로 멈췄던 수원시 마을자치박람회3년 만에 다시 열렸다마을자치박람회 개최를 위해 애써주신 주민자치회와 마을공동체 여러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주민에게는 마을의 미래상을 스스로 그려가고, 만들어 나갈 역량이 충분하다주민이 마을의 주인이 될 수 있도록, 주민자치회가 역할을 해 달라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8284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2022 월드컵 응원(대한민국 VS 우루과이)
  •  기사 이미지 시흥 갯골생태공원의 가을
  •  기사 이미지 산업혁신 기반구축(XR광학부품) 사업 업무 협약식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