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용인시축구센터 총감독에 한일월드컵 레전드 이을용 취임
  • 기사등록 2022-06-03 22:56:37
  • 수정 2022-06-03 22:58:01
기사수정




용인시축구센터 총감독에 임명된 이을용 전 축구 국가대표(사진 왼쪽)가 노석종 축구센터 상임이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용인시 제공)


[경기뉴스탑(용인)=박찬분 기자]용인시축구센터 총감독에 2002년 한일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인 전 축구 국가대표 이을용 선수가 취임했다.


용인시축구센터는 현재 공석인 선수들을 이끌어갈 총감독에 이을용을 임명했다고 3일 밝혔다.


이 신임 총감독은 1995년 철도청 축구단을 시작으로 프로생활을 시작했으며, 2002년 한일월드컵에서 국가대표로 뛰며 대한민국이 4강에 오르는 데 크게 기여했다.


한일월드컵 이후에는 유럽 무대에 진출해 한국 축구의 위상을 한 단계 높이는 데 큰 역할을 했고, 국내 무대에 복귀해서는 서울FC와 강원FC 등에서 인상적인 플레이를 선보이며 프로축구 부흥에 힘썼다.


이 총감독은 용인시축구센터에 대해서는 오래전부터 잘 알고 있었다앞으로 직원들과 협심하고, 국가대표를 배출하는 등 훌륭한 역사와 전통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소명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노석종 축구센터 상임이사는 용인시와 축구센터는 용인시를 축구의 메카로 만들기 위해 많은 일들을 추진해 왔다면서 이을용 감독이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고, 축구센터가 발전하는 데 밑거름이 돼 줄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축구센터U18덕영팀은 오는 15일까지 경남 해남군에서 열리는 27회 무학기 전국고등학교 축구대회에 출전해 우승을 노린다. 용인시축구센터U18덕영은 2019년 열린 24회 무학기 전국고등학교 축구대회에서 우승한 바 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7947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염태영 경제부지사, 2030 MZ 세대 직원들과 소통
  •  기사 이미지 태영 경기도 경제부지사 임용장 수여
  •  기사 이미지 국민의 힘-경기·인천 예산정책협의회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