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기도, 화학물질 취급 사업장에 측정분석·맞춤형 컨설팅 .. 광역지자체 최초
  • 기사등록 2022-05-03 08:33:12
기사수정



 경기도청 광교 신청사 전경(자료사진=경기뉴스탑DB)


[경기뉴스탑(수원)=장동근 기자]경기도가 환경오염과 화학사고 예방을 위해 올해부터 전국 광역지자체 최초로 화학물질 취급 사업장 대상 맞춤형 컨설팅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2022년 화학물질 측정분석 및 맞춤형 컨설팅사업은 기존에 진행하던 일방적인 주입식 화학물질 안전교육에서 벗어나 경기도만의 특화된 현장 중심 컨설팅으로 사업장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자 마련됐다.


경기도는 올해 1억 원을 투입해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과 악취 민원이 다수 발생한 사업장 등 80개소를 대상으로 화학물질 저감방안, 관리방안, 시설개선 유도 등 현장 중심의 맞춤형 컨설팅을 실시한다.


또한 실태조사를 병행해 화학물질 관리에서 겪는 사업장의 문제점을 파악하고 영세사업장의 화학물질 관리를 지원할 정책적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컨설팅을 희망하는 사업장은 사업수행기관인 ()안산환경재단(031-599-9407)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상철 경기도 환경안전관리과장은 경기도는 늘어나는 화학물질의 위험성을 인지하고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있다이번 사업이 화학사고 예방과 오염물질 저감으로 작업자의 안전확보와 도민의 불안감을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내 유해화학물질 영업허가 사업장은 2018년 말 3,435개소에서 2021년 말 5,664개소(전국 24%로 최다)로 급격히 늘었다. 화학사고 또한 연평17(2018~2020)에서 26(2021)으로 큰 폭으로 증가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7862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김동연 경기도지사, 도의회 여야 대표의원과 차담회
  •  기사 이미지 경기도, 2022년 감염병관리위원회 정기회의
  •  기사 이미지 김동연 경기지사, 청내 현장 근무직원 격려 오찬 간담회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