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기도, 안양 동편마을 카페거리 등 4개골목 관광테마골목 선정
  • 기사등록 2022-03-23 09:02:56
기사수정



가평 경춘선 시간여행 거리 랜선 공연(사진=경기도 제공)


[경기뉴스탑(수원)=장동근 기자]경기도가 안양 동편마을 카페거리 등 도내 골목·거리 4곳을 생활관광 명소로 육성한다.

도는 ‘2022년 경기도 구석구석 관광테마골목·군 공모 결과 안양 동편마을 카페거리 고양 밤리단·보넷길 파주 돌다리 문화마을 포천 관인 문화마을 해·바라기길을 사업대상지로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골목별 8,000만 원의 사업비로 골목의 역사, 문화, 체험, 맛집, , 레저, 산업관광 등과 연계할 수 있는 매력적인 관광 콘텐츠를 개발하고 지역의 관광상품 판매와 체험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는 내용이다.

골목별 핵심사업 내용을 보면 고양시는 거리 내에 있는 공방, 요리 등의 체험과 악기 연주 등의 각종 강의를 활용해 여행객이 한나절 즐길 수 있는 문화투어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안양시는 관광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거리의 공공시설물 컬러 디자인(포토존 등)과 카페, 베이커리, 음식 등과 연계한 거리 상징 메뉴 발굴을 제시했다.

파주시는 전통등 제작, 벽화마을 골목투어, 공유텃밭 체험 등의 다양한 마을 체험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마을 주민들이 이를 직접 운영한다.

포천시는 해바라기 포토존 구성, 마을의 이야기를 담은 여행객 도보 투어 코스 개발 등을 기획하고 있다.

와 경기관광공사는 전문가 자문, 해당 시군 및 지역협의체와의 사업 조정 등을 거쳐 최종 결정된 사업을 직접 실행(시범운영)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선정된 골목에는 관광마케팅 교육, 음식 메뉴 자문 등 주민 역량 강화 지원 주변 인기 관광지와 연계한 골목 관광상품 판매 골목 활성화를 위한 여행객 방문 인증 이벤트 골목 홍보 투어 등의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골목별 사업을 확정하는 과정에서 관광 전문가뿐만 아니라 시군 및 지역주민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하고자 한다사업의 성공적인 실행으로 지역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2020~2021구석구석 관광테마골목 사업 대상지로 수원 화성 행리단길 등 14곳을 선정해 관광상품 개발, 홍보콘텐츠 제작 등을 지원한 바 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7701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김동연 경기도지사, 도의회 여야 대표의원과 차담회
  •  기사 이미지 경기도, 2022년 감염병관리위원회 정기회의
  •  기사 이미지 김동연 경기지사, 청내 현장 근무직원 격려 오찬 간담회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