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오산시, 드림스타트 에버랜드 가족 소풍 지원
  • 기사등록 2021-10-14 01:11:39
기사수정





오산시청(자료사진=경기뉴스탑DB)


 

[경기뉴스탑(오산)=전순애 기자]오산시는 관내 드림스타트 가족을 대상으로 용인 에버랜드에서 10월과 11월 두 달에 걸쳐 가을소풍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가을소풍은 초등학교 졸업을 기념하는 여행으로 초등 6학년 아동과 가족을 우선순위로 선정했고, 참가를 희망하는 드림스타트 가족들의 신청을 통해 모집된 50가족 173명이 참가하며, 운영은 10월과 11월 중 원하는 날짜에 가족 단위로 자유롭게 에버랜드를 이용하는 방식이다.

 

오산시는 코로나19의 장기화와 경제적 어려움 등으로 야외활동이 부족했을 드림스타트 아동을 위해 가족 나들이 희망 장소로 손꼽히는 놀이동산을 선정해 가족이 함께 일상에서 벗어나 행복한 추억을 만들고 아동의 체험 욕구를 해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이번 가을소풍을 기획했다.

 

가을소풍을 신청한 한 부모는 가족이 다 같이 여행을 간적이 거의 없다. 이번 드림스타트 지원으로 에버랜드를 가게 되어 감사하다며, 특히 아이들이 퍼레이드 관람, 여러 놀이기구를 탈 수 있다며 엄청난 기대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선옥 아동청소년과장은 이번 가을소풍이 가족과 함께한 잊지 못할 추억이 되길 바란다.”앞으로도 아이들의 정서 발달과 가족 역량 강화를 위해 다양한 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산시는 2011년부터 드림스타트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사례관리가 필요한 만 12세 이하의 취약계층 아동을 발굴하고 대상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위해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상담이나 지원이 필요할 경우, 오산시 드림스타트팀으로 문의(031-8036-8720)하면 된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6963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오병권 신임 경기도 행정1부지사 코로나19 현장방문(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
  •  기사 이미지 경기도-도의회 정책토론회
  •  기사 이미지 하남시 가치온 사회적경제 단기기획전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