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용인시, 신기술·특허 공법 심의하는 공법선정위원회 신설
  • 기사등록 2021-10-13 12:58:52
기사수정



 

용인시청사 전경(자료사진=경기뉴스탑DB)



[경기뉴스탑(용인)=박찬분 기자]용인시는 13일 시에서 발주하는 공사에 적용될 신기술이나 특허 공법을 심의하는 공법선정위원회를 신설한다고 밝혔다.

 

신기술이나 특허를 사용한 공법 선정에 투명성을 확보하고 특혜시비를 차단하기 위해서다.

 

행정안전부가 지난 4월부터 신기술특허 공법 선정 심의 절차를 의무화한 예규를 시행했으나, 각 사업 부서별로 위원회를 구성해 운영하다 보니 행정의 일관성과 전문성이 부족하다는 의견이 있었다.

 

이에 시는 건설정책과를 심의 전담부서로 지정해 총괄토록 하고, 시와 3개 구에서 발주하는 공사의 신기술특허 공법 선정 절차에 대해 자체 지침을 마련했다.

 

시가 발주하는 건설공사 중 추정금액 1억원 이상의 신기술특허 공법을 반영할 때는 선정 공고와 사업자의 제안서 제출, 공법선정위원회 평가 절차를 거쳐야 한다.

 

공법선정위원은 시에서 발주한 건설공사의 타당성·적정성을 검토해온 기존 용인시 기술자문위원회의 외부 전문가 중 7~10명을 매회 추첨해 선정한다.

 

시 관계자는 공법선정위원회와 자체 지침 마련으로 새로운 기술 적용에 있어 더욱 공정하고, 전문적인 심사가 이뤄지게 됐다공공 분야 건설 품질을 향상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6961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오병권 신임 경기도 행정1부지사 코로나19 현장방문(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
  •  기사 이미지 경기도-도의회 정책토론회
  •  기사 이미지 하남시 가치온 사회적경제 단기기획전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