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안양시, 산불감시용 드론·무인 감시카메라 가동
  • 기사등록 2021-03-01 08:03:23
기사수정

 


  산불감시용 드론(사진=안양시 제공)


[경기뉴스탑(안양)=장동근 기자]안양시가 무인항공기인 드론을 띄워 산불감시에 나서고 있다.

최근 계속되는 건조한 날씨로 산불발생 위험이 높은 시기인 만큼, 산불감시원의 발길이 미치지 못하거나 무인감시카메라에 잡히지 않는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시민 경각심을 높이는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산불조심강조 기간인 2월부터 515일까지와 11월부터 1215일까지를 중심으로 산불감시활동을 강화하기로 하고, 여기에 드론 3대와 무인감시카메라 4대를 활용한다.

산불감시가 집중 이뤄지는 지역은 병목안시민공원 일대를 비롯한 수리산 자락, 삼성산과 관악산 일대 등산로다.

시는 등산객들이 주로 몰리는 주말 오후시간대 드론을 집중적으로 띄워 산불감시와 예방활동에 나설 방침이다.

드론은 등산로를 중심으로 비행해 감시활동을 벌이는 한편, 장착된 스피커를 통해 산행에 나서는 시민들에게 산불조심을 당부하는 안내멘트를 송출하게 된다.

시는 특히 산불이 발생했을 경우는 드론의 열감지기로 현장의 온도를 측정 송출해 잔불로 인한 산불 재확산을 막는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산불발생 원인파악과 현장 감식 및 용의자 추적을 위해 전문가들로 구성된 산불전문조사반도 운영할 방침이다.

시는 또 올해부터는 산림청과 소방청, 인접한 지자체와 유관기관, 군부대 등과 협조체제를 구축해 사태발생 시 총 8대의 진화용 헬기를 활동할 수 있게 됐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산불은 고귀한 자연자산을 순식간에 삼켜버리고 복구하기 까지 상당한 시일이 걸린다며, 무엇보다 예방이 중요함을 강조했다. 아울러 산불감시도 4차 산업혁명시대에 걸맞게 첨단화 할 필요가 있음을 역설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6008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기도의회 제351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
  •  기사 이미지 수원가정법원 준공식
  •  기사 이미지 2021년 Let's DMZ 평화예술제 제1차 조직위원회 회의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