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평택시,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촉구 및 재발방지 대책회의 가져
  • 기사등록 2021-02-27 12:20:50
기사수정




평택시는 최근 평택시 신장동에서 외국인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평택경찰서, 주한미군 관계자 등과 함께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및 재발방지를 위한 관계기관 회의를 가졌다.(사진=평택시 제공)


[경기뉴스탑(평택)=전순애 기자] 최근 평택시 신장동에서 외국인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시는 재발 방지를 위해 평택경찰서, 주한미군 관계자 등과 함께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및 재발방지를 위한 관계기관 회의를 지난 25일 실시했다.

 

정장선 시장은 그동안 코로나19 장기화로 시민과 주한미군 모두 힘든 상황속에서도,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주한미군 측에서도 많은 노력을 해왔으나, 이번 사태로 인해 지역사회의 우려와 동요가 매우 큰 상황이라며 향후 주한미군 측의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및 마스크착용 의무화,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 철저준수 및 재발방지를 위한 대책 마련을 강력히 요청한다고 뜻을 전했다.

 

이에 회의에 참석한 제 51전투비행단 임무지원대장 등 주한미군 관계자는 이번 상황을 매우 심각하게 받아들이며, 향후 이번 사태와 관련한 조사 진행에 적극 협조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더불어, 영내외를 불문하고 주한미군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상시 준수하고, 대한민국의 법과 규칙을 지켜야함을 다시 한번 주한미군 내에 주의시키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한, 평택경찰서에서도 주한미군측에 신장동 방역수칙 위반사례 조사에 대한 적극적인 협조를 구했으며, 평택시, 평택경찰서, 주한미군은 한미 지역공동체가 모두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환경을 만들어야 한다는 공통된 뜻을 모으면서 이번 회의를 마무리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6005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기도의회 제351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
  •  기사 이미지 수원가정법원 준공식
  •  기사 이미지 2021년 Let's DMZ 평화예술제 제1차 조직위원회 회의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