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시흥시‘깨끗한 경기만들기’ 장려상 수상
  • 기사등록 2021-01-20 10:07:58
기사수정




   

시흥시가 깨끗하고 쾌적한 거리환경 조성과 생활폐기물 감량을 위해 실시된 ‘2020년 깨끗한 경기 만들기경기도 시군 종합평가에서 장려상을 받았다.(사진=시흥시 제공)

 


[경기뉴스탑(시흥)=김유지 기자]시흥시가 경기도 주관으로 실시한 ‘2020년 깨끗한 경기 만들기군 종합평가에서 장려상을 수상해 시흥시 청소행정으로는 최초로 5천만 원의 상사업비를 받는다고 20일 밝혔다.

 

깨끗하고 쾌적한 거리환경 조성과 생활폐기물 감량을 위해 실시된 ‘2020년 깨끗한 경기 만들기경기도 시군 종합평가에서는 도내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9개 분야의 정량평가와 생활폐기물 감량 우수시책 추진의 정성평가 지표를 평가했다.

 

시흥시는 1회용품 사용규제 홍보 무단투기 과태료 부과 및 감시카메라 설치 실적 무단투기 처리를 위한 도로관찰제 및 기동처리반 운영 행복홀씨 입양사업 활성화 쓰레기 인식개선을 위한 대시민 홍보 등 모든 정량평가 지표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특히, 생활폐기물 감량과 관련한 시군 우수시책 정성평가에서는 다양한 정책적 시도가 좋은 평가를 받았다.

 

신종 코로나19 발생으로 쓰레기 배출량이 증가하고 있는 문제점을 해소하고자 주민들이 즐기면서 재활용할 수 있도록 시흥에코센터 내 재활용 분리배출 홍보관을 운영했고, 공동주택 주민들이 음식물 감량에 참여하는 ‘RFID 종량기 보급도 확대했다.

 

청소년들의 재활용 분리배출 인식개선을 위한 비대면 온라인 올바른 재활용 분리배출 영상물 교육’,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의료진 격려 및 올바른 재활용 분리배출을 위한 덕분에 챌린지를 통한 메시지 전달등 차별화된 시책을 추진했다.

 

이번 장려상 수상은 시흥시가 그린뉴딜 정책의 일환인 생활폐기물 감량과 깨끗한 주거환경 조성 선도도시로서의 발판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또한, 이번 평가에서 단체표창을 받은 행복홀씨 입양단체인 정왕본동 환경지킴이(대표 김성미)도 쾌적한 시흥 만들기에 적극 앞장서며 주목받고 있다.

 

정왕본동 환경지킴이는 시흥천 주변의 환경을 개선하고자 12명의 마을 주민으로 구성된 순수한 자원봉사 단체로, 매주 3회 이상 시흥천의 불법 쓰레기 청소를 진행하고 있다. , 재활용업체 불법사항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건의하며 스마트 자원순환도시조성에 힘을 보태고 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깨끗한 경기 만들기 장려상 수상은 급격한 도시개발 속에서도 쾌적한 생활환경 가치를 우선 고려한 노력의 결과물이라며, “앞으로도 그린뉴딜 이라는 시대적 요구에 맞춰 K-골든코스트의 성공기반 마련 및 친환경 선도도시로 도약해 나가기 위해 계속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gchang.co.kr/news/view.php?idx=5823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 백신 접종 순항
  •  기사 이미지 서해안권 초광역 협력 대기질 개선사업 업무협약식
  •  기사 이미지 GH 기본주택 홍보관 개관식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